2018년07월24일수요일
문경매일신문 뮤지엄웨딩홀
티커뉴스
인물동정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목록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문경 고영학 씨 외손녀 노승희, 최고권위 한국여자오픈 제패
등록날짜 [ 2024-06-17 00:13:14 ]

문경 고영학 씨 외손녀 노승희, 최고권위 한국여자오픈 제패


문경시 점촌동에 살고 있는 고영학 씨의 외손녀인 노승희(23) 프로골퍼가 616일 충북 음성군 레인보우 힐스CC(72·6756야드)에서 프로데뷔 120번째 대회 만에 국내 최고권위 대회인 ‘DB그룹 제38회 한국여자오픈을 제패했다. 

 

대한골프협회(KGA)가 주최한 이 대회는 총상금 12억 원이다.

 

최종라운드에서 버디 4, 보기 1, 더블보기 1개로 1언더파 71타를 치고 합계 13언더파 275타를 기록, 2위 김수지(9언더파 279)4타차로 따돌리고 우승컵을 든 것이다.

 

누구도 예상치 못한 깜짝 우승을 거둔 노승희 선수는 올 시즌 대상 경쟁에서 6계단 뛰어 단숨에 1위에 올랐고, 우승상금 3억 원을 더해 시즌상금 2(54882만원)11계단 상승했다.

 

한국여자오픈에서 생애 첫 우승을 거둔 선수는 2015년 박성현 이후 9년 만이고, 4라운드 대회(72)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은 이번이 처음이다. 2006년 대회에서 신지애가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거뒀지만 당시는 3라운드 대회였다.

 

노승희 선수는 2020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 데뷔해 지난주까지 119개 대회에서 한 번도 우승하지 못했다.

 

지난해 9KG그륩 레이디스 오픈에서 서연정과 연장전에서 패배해 2위에 오른 게 최고 성적이었고 5시즌 동안 톱5에는 9번에 그쳤다.

 

하지만 노승희 선수는 올해 들어 부쩍 달라졌다.

 

시즌 개막전인 하나금융그룹 싱가포르 여자오픈(3)에서 공동 4위를 차지한 뒤 메디힐 한국일보 챔피언십(4) 공동 5, E1 채리티 오픈(5) 공동 3위에 이어 지난주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스 공동 5위로 올해에만 4차례 톱5를 기록하더니 마침내 생애 첫 우승을 메이저 타이틀로 따냈다.

 

첫날 배소현과 공동선두로 출발한 노승희는 2라운드 3타차 단독선두, 3라운드 4타차 1위로 치고 나갔고 여유 있게 우승했다.

 

노승희는 2번홀(4)에서 그린 앞 칩샷 실수로 더블보기를 범했으나 4, 6번 홀에서 버디를 잡아 분위기를 돌렸다.

 

9번홀(4)에서 3퍼트 보기를 범하면서 전반에 2타를 줄인 김수지에게 1타차까지 쫓기는 위기를 맞았으나 12, 13번홀(이상 파4)에서 연속 버디를 잡고 승기를 잡았다.

 

이어 14번홀(4)에서 김수지가 보기를 범한 틈을 타 4타차로 앞서 사실상 승부를 갈랐다.

 

 

문경매일신문 고성환 편집국장

고성환 (shms2015@daum.net)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목록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1
문경 정리출신 인기 연예인 이장...
2
문경, 상주에 영화관 없다고 무시...
3
문경사투리가 뜬다
4
“문경 오미자 명성에 흠집날라”
5
[속보] 자유한국당 문경시장 후보 ...
6
최교일 국회의원, 실시간 검색 1위...
7
문경시장 예비후보 고오환(高五煥...
8
[특집] 신현국 전 문경시장 자서전...
9
자유한국당 문경시장 공천에 부쳐
10
문경시장 예비후보 이상일(李相一...
11
문경․예천-영주 국회의원선거...
12
문경새재에 오시거든.....
13
문경출신 젊은이 중앙정치무대 데...
14
문경에 영화관, 추석 때 개관
15
문경시 여성회관 커피 강좌 신설
16
고윤환 시장 대통령소속 지역발전...
17
몸사리는 시장님, 표류하는 문경...
18
문경시 종교단체들도 사랑 나눔
19
영순면, 더불어 사는 행복한 마음
20
문경 하나님의 교회, 이어지는 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