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1월27일일요일
문경매일신문 뮤지엄웨딩홀
티커뉴스
교육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목록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문경새재아리랑 다듬이질, 경복궁 공연 호평
등록날짜 [ 2022-10-03 17:30:44 ]

문경새재아리랑 다듬이질, 경복궁 공연 호평

흥복전에서 나의 한복생활행사에 초청 받아


송옥자 문경새재아리랑 문경시보호문화유산은 101일 서울 경복궁 흥복전에서 다듬이질 공연을 펼쳐 호평을 받았다. 

 

문화재청(청장 최응천)이 최근 국가무형문화재로 지정된 한복생활의 지정 의의를 널리 알리기 위해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최영창)과 함께 이날 오후 3한복생활의 국가무형문화재 지정 기념행사를 개최한데 초청받은 것이다.


한복생활은 오랜 역사와 전통 속에서 단순한 의복이 아닌 가족 공동체의 안녕을 기원하고, ()를 갖추는 중요한 매개체로 자리매김한 소중한 무형유산으로, 우리 민족의 정체성과 가치를 대표하는 전통생활관습이자 전통지식으로서의 가치를 인정받아 지난 7월 국가무형문화재로 지정된 바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문경새재아리랑보존회의 다듬이아리랑공연을 시작으로, ‘한복 즐기기를 주제로 한 배화여대 김소현 교수 강연, 최응천 문화재청장과 한복문화활동가가 나의 한복생활을 주제로 학생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이야기 공연(토크 콘서트)이 진행됐다.


특히, 최응천 문화재청장과의 이야기 공연에는 최근 경복궁에서 외국인을 대상으로 한복 문화상품(굿즈)을 개발해 판매 수익금을 기부한 예일디자인고등학교 학생들과 학내에서 한복파티를 개최하는 등 한복과 관련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덕성여대 학생들이 참여했다. 

 

같이 이야기를 나누는 한복문화활동가는 한복을 입고 80여개의 세계도시를 여행한 권미루 씨로, 최응천 청장과 함께 한복에 대한 학생들의 경험담을 나눴으며, 전통한복을 입힌 인형 전시도 부대행사로 펼쳐졌다.


송옥자 문화유산이 보존전승하고 있는 다듬이질은 정부가 정한 한국 100대 상징의 하나로, 문경새재아리랑 가사 속에 들어 있는 문경새재 물박달나무 홍두깨 방망이로 다나가네에서 소재를 착안해 복원한 전통여성문화다. 

 

이날 다듬이아리랑 공연에는 송옥자 문화유산과 임이순, 이경숙, 이화선, 장순덕, 진경자, 장순분, 최옥자 회원이 참여했으며, 김숙현 회원이 동행해 공연을 기록했다.

 

송옥자 회장은 잃어버린 문경새재아리랑 8년이라는 긴 터널을 지나 문경시가 문화재로 지정한 후, 차차 전국적으로 그 가치를 인정해 새로운 활력을 찾고 있다.”, “제 나이가 더 들기 전에 후세에 전승해 줄 전통문화를 하나하나 복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daum.net)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목록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1
문경 정리출신 인기 연예인 이장...
2
문경, 상주에 영화관 없다고 무시...
3
문경사투리가 뜬다
4
“문경 오미자 명성에 흠집날라”
5
[속보] 자유한국당 문경시장 후보 ...
6
최교일 국회의원, 실시간 검색 1위...
7
문경시장 예비후보 고오환(高五煥...
8
[특집] 신현국 전 문경시장 자서전...
9
자유한국당 문경시장 공천에 부쳐
10
문경시장 예비후보 이상일(李相一...
11
문경․예천-영주 국회의원선거...
12
문경에 영화관, 추석 때 개관
13
문경시 여성회관 커피 강좌 신설
14
문경새재에 오시거든.....
15
문경출신 젊은이 중앙정치무대 데...
16
몸사리는 시장님, 표류하는 문경...
17
고윤환 시장 대통령소속 지역발전...
18
영순면, 더불어 사는 행복한 마음
19
문경시 종교단체들도 사랑 나눔
20
문경 하나님의 교회, 이어지는 자...